• 초등 아이들

  •  
    작성일 : 2006-06-21 10:43
    토고 선수들을 보며 - 경서중 3학년 이수향
     글쓴이 : 정유철
    조회 : 2,660  
    TV로 잠깐 본 적이 있다. 토고의 아이들과 많은 사람들을... 가난하고 약해 보였다. 가슴이 미어진다고 할까. 마음이 편치 않았다. 남 같지 않아서, 익숙해 보여서.

    경기를 보기 위해 TV가 없어 가게 앞에 모여 웃는 사람들을 보니 눈물이 핑 돌았고, 목구멍이 따가웠다. 북한을 보는 듯 해서. 여전히 나는 그들을, 그곳을 사랑하나 보다.

    토고 선수들이 만약 우리나라를 이긴다면 토고의 아이들은 기쁘겠지. 가난과 없음에 힘겨운 얼굴이 희망과 기쁨으로 바뀌겠지. 어쩌면 우리보다 더 승리를 절실히 원하겠지.

    경기 시작전 애국가가 흘렀다. 먼저 우리나라의 애국가가 흘렀다. 그리고 또 우리의 애국가가 흘렀다.토고 선수들의 얼굴이 일그러졌다. 눈물이 날 것 같았다. 어떻게 이런일이. 세계적인 대회인데. 감히 그들을 업신 여겨서 그런 것이라는 생각이 들어 마치 나의 일처럼 화를 냈다. 이것은 못 가진 자의 열등감일 수도 있다 .

    나는 우리나라 선수들이 아닌 토고 선수들을 보았다. 초조한 눈빛과 슬픔이 모두 담긴 것 같아. 그들을 위로하고 싶었다. 게다가 응원의 자리에는 붉은 악마의 붉은 색이 넘쳐 흘렀다. 토고의 노란색은 아주 조금. 어쩌면 좋을까? 그들은 어떤 생각을 하고 있을까?

    선수들이 뛰기 시작했다. 우리와 토고가 같이 뛰고 있음에도 토고 선수들의 옷이 땀으로 더 흠뻑 젖어 있었다 . 이유를 알고 봤더니 천의 질이 나빠 땀을 흡수하지 못한 것이라 한다. 전반전, 그들이 골을 넣었다. 그리고 그들은 전쟁에서 이겼을 때 춘다는 전통춤으로 세레모니를 했다.

    뉴스에서 본 적이 있다. 한 기자가 토고 선수에게 어떤 각오를 하고 경기에 임할 것이냐고. 그러자 선수는 '목숨을 다해 토고 국민을 기쁘게 하겠다' 라고 했다. 우리가 배부름과 충분함으로 경기를 즐기고 있을 때 그들은 전쟁을 하고 있었던 것이다. 그래서 나는 그들에게 우리가 한 골을 내주었을 때 슬프지 않았다. 토고의 아이들이 웃을 테니까. 더위에 선풍기 바람이 없음에도 서로 껴안고 그 열기를 즐길테니까.

    그리고 후반전, 토고의 한 선수가 반친으로 인해 퇴장 당했다. 안스러웠다. 우리는 두 골을 넣을 수 있었다. 너무나 기뻐서 힘을 다해 대한민국을 외쳤다. 그리고 토고 선수들을 보았다. 좌절과 슬픔을 한 눈에 알수 있었다. 그리고 우리의승리로 경기가 끝났다. 토고 선수가 땅에 엎드려 입을 맞추고 기도를 한다. 우리 선수의 등을 두드리며 유니폼을 달라고 한다.그리고 우리선수는 기꺼이 옷을 벗어 토고 선수의 손에 쥐어 준다. 그러자 토고 선수들이 환하게 웃는다. 역시 우리나라 선수들이다. 자랑스러 웠다. 이 모습이 북한과도 이루어지기를 바란다. 약하고 가진 것이 없어 거칠 수밖에 없는 그들에게 우리가 옷을 벗어 안을 수 있기를...

    한국이 참 자랑스러웠다. 토고와 한국이 16강에 올라 다시 한번 멋진 시합을 했으면 좋겠다.(2006.06.16)

    ..................
    수향이는 북한에서 온 학생이다. 초등학교 5학년 때인가? 그때 왔으니 적응이 많이 되었다. 더구나 똑똑하고 얌전해서 공부도 잘한다. 지난 해에 통일 토론회를 할 때 우리 아이들이 신문에 난 이야기를 뜻도 모르고 지껄이고 있을 때, 이 아이만큼은 통일에 대한 자기 생각을 말하더라. 그때 북쪽 교육이 그래도 겉치레를 가르치고 있지는 않구나 하고 생각했다.

    주마다 나오는 문집에 이 글을 싣고 글 밑에 이렇게 답글을 써 줬다.
    "다들 경기에 이기기만을 바라며 열광할 때 이 학생은 다른 면을 볼 수 있었습니다. 북한에서 살다 왔다는 경험이 그런 일을 가능하게 했다고 생각합니다. 토고에 있는 아이들이 훨씬 착하고 사람답게 살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우리가 북한을 볼 때도 얼마나 개발이 되고 겉모습이 화려하느냐가 아니라. 사람들이 어떤 생각을 가지고 살고 있느냐. 자연과 사람다움을 얼마나 지키고 있느냐를 봐야할 것입니다. 그런 점에서 우리가 통일을 이룰 때 아직 북쪽 사람들이 가지고 있는 착한 마음을 어떻게 지킬 것인지를 생각해야 할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