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알립니다

  •  
    작성일 : 2009-04-29 15:17
    2009년 5월 · 제159호 - 4월 30일에 발송합니다.
     글쓴이 : 김형성
    조회 : 5,628  
            <우리 말과 삶을 가꾸는 글쓰기>

    2009년 5월 · 제159호   

    머리글
    4  자연 그대로가 아름답다                              이기주

    글쓰기 지도
    10 느낌과 생각을 쓰는 글, 감상문 쓰기                      이호철

    아이들과 함께
    64  내가 아버지를 보듯                                      이영근
    69  일기로 함께 살아가는 이야기                                권보리
    75  우리 마을에는 뭐가 살고 있을까?                      오광석
    80  내가 만난 아이, 인모                                      황미영
    85  잃어버린 3월                                              장양선

    아이들 글마당
    83  나도 우리 식구/ 박욱태                85 쓸쓸한 추석/ 김예정
    87  아랫집 할머니와 고추/ 윤영웅
    88  우리 학교 5,6학년 형들에 대하여/ 윤원빈
    90  우리 동네 쓰레기에 대하여/ 윤원빈
    91  어머니께 효도하는 아저씨/ 김예진    92 경비하는 아저씨/ 김예진
    93  내 신발/ 김예진 94 담배 피우는 아저씨들/ 김아현  95 옷/ 김태욱
    96  진짜 사나이/ 권현석      98 여자/ 김필선      99 시험/ 박지애
    100 위문 손님/ 김은정      101 똥차/ 김기덕      102 축구/ 하성진
    103 요즘 TV 광고는?/ 박지애      104 선생님께      105 선생님께
    106 ‘미래의 과학 속으로’를 읽고/ 박채원
    109 ‘피노키오’를 읽고/ 김예진

    아이들에게 들려주는 이야기
    116 등굣길에서 사금파리 주워 온 아이                      윤태규

    마주이야기 교육
    120 아이 말을, 엄마 아빠 선생님이 귀담아 들어주면서 쓰는
        마주이야기 공책                                            박문희
    134 뭐 사줘                                              김원숙

    일본 글쓰기회 <작문과 교육>에서 뽑은 글
    148 교사의 말                        이와베 야스시 글/ 김미자 옮김

    세상을 보는 눈
    151 처녀가 아이를 낳으면 할 말이 많다                      서정오

    우리 말 바로 쓰기
    158 ≪읽기 1-1≫에 딴죽 걸기                              이무완

    함께 읽는 책
    167 학교에 못 오는 아이들                                      이주영

    살아가는 이야기
    170 봄은 언제 오려나                                      김순용
    177 이꼬마산에서 “우리 학교!”                              김송이
    180 단식                                              강삼영
    185 엄마를 철들게 하는 아들                              문남희
    188 엄마 닮아서 그런 건데 뭐                              조민영
    193 나는 학벌사회의 ‘가해자’일까, ‘피해자’일까?              조혜원
    200 정훈이의 신발 한 짝                                      박효진

    어린 시절 이야기
    205 나 같은 아이를 담임하면 어떨까?                      최관의

    회보를 읽고
    223 2009년 4월 회보를 읽고                                    주한경

    알립니다
    225 부서별 소식 / 책, 문집 잘 받았습니다 / 지역 모임 소식
        / 회비 잘 받았습니다 / 편집을 마치고

    표지 사진 / 버드나무 ․ 상주 청리초등 박희복
    표지 안쪽 글 / 미네르바와 글쓰기 ․ 경기 금파초 이성인
    1쪽∙같이 읽는 시 / 손바닥 일기장 ․ 김광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