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알립니다

  •  
    작성일 : 2008-02-04 17:27
    2008년 2월호(145호) 나왔습니다.
     글쓴이 : 문현주
    조회 : 3,770  
            * 인쇄가 잘못 된 회보는 사무실로 연락을 주시면 다시 보내드리겠습니다.


    <우리 말과 삶을 가꾸는 글쓰기>
    2008년 2월 · 제145호

    머리글 
    4  흥부를 위하여 / 서정오

    글쓰기 지도 
    8  지난 해 글쓰기 수업을 돌아보며 드는 생각 / 정유철

    아이들과 함께 
    21  첫 학급문집 만들기 / 박선희

    아이들 글마당
    27  학교 오는 길 / 문예진
    28  우리 어머니 / 박해동
    28  기름 유출 사고 / 여민규
    29  아빠 생각 / 김은주
    30  소리 내어 읽기 / 히라꼬 미끼
    31  엄마 어렸을 때 이야기 / 양지혜
    32  우리 엄마 / 강복진 할머니

    아이들에게 들려주는 이야기
    36  텅 빈 썰매장 / 윤태규

    일본 글쓰기회  작문과 교육 에서 뽑은 글
    40  <삶을 글로 나타낼 때 제기될 사실주의·3>
      다듬기 지도로 사실적인 작품이될까?  이시자와 마사오 글/ 김송이 옮김

    함께 읽는 책
    49  우리 집에 온 마고할미 / 이무완

    다시 읽고 새길 글
    57  졸업식 답사 / 윤종진

    살아가는 이야기
    65  다시 시작해 / 김현숙
    69  사라지는 엽서 / 이정호

    어린시절 이야기
    73  눈물로 얼룩진 사진 / 배숙

    연수를 다녀와서
    77  겨울연수를 다녀와서 / 김재영
    83  겨울 연수회를 마치고 나서 / 신경혜
    86  2008년 글쓰기회 겨울연수를 마치고 / 최관의
    90  한국글쓰기교육연구회 선생님들, 고맙습니다! / 조혜원
    96  연수회를 마치고

    회보를 읽고
    101  11월 회보를 읽고 / 정유철

    알립니다
    104        부서별 소식 / 책, 문집 잘 받았습니다 / 지역 모임 소식
                    / 회비 잘 받았습니다 / 편집을 마치고


    표지 그림 / 한겨울 눈잔치 ․ 충북 음성 청룡초 1학년 아이들
    표지 안쪽 글 / 가르치려는 병 ․ 전북 부안 회원 김광견
    1쪽 같이 읽는 시 /  새 ․ 오오이타 현 초1 에토오 도모미